• 목록
  • 아래로
  • 위로
  • 쓰기
  • 검색

정세균 대국민담화

4.jpg

 

정 총리는 이날 오후 9시 정부서울청사에서 진행한 긴급 대국민담화를 통해 “코로나19로 국민 여러분께서 걱정이 많으실 것으로 생각한다”며 이같이 밝혔다.
특히 “대구광역시와 경상북도와의 긴밀한 협력 아래 강도높은 대응조치를 실시하고 있다”며 “전국적으로도 코로나19의 지역사회 전파에 대비해 지자체, 의료계와의 협력체계를 갖춰나가고 있다”고 덧붙였다.
특히 “종교 행사 등 좁은 실내 행사나 야외라 하더라도 많은 사람이 밀집하는 행사는 당분간 자제하거나 온라인 등 다른 방법을 강구해 달라”고 당부했다.
정 총리는 “특별히 당부드린다”면서 “종교행사 등 좁은 실내 공간에 모이는 자리나 야외라 하더라도 많은 사람이 밀집하는 행사는 당분간 자제하거나 온라인 등 다른 방법을 강구해주시기 바란다”고 했다.정 총리는 "정부는 코로나19와 관련된 모든 상황을 투명하게 공개하면서 대처하고 있다"며 "국민 여러분께서도 코로나19의 모든 상황을 그대로 알려주시면 코로나19가 숨을 곳이 없을 것"이라고 했다. 그는 또 "우리는 이미 과거 사스(중증급성호흡기증후군)와 메르스(중동호흡기증후군)을 이겨낸 경험이 있다"며 "정부의 노력과 국민 여러분의 협조로 코로나19 역시 극복해 낼 수 있다"고 말했다.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
퍼머링크

댓글 0

댓글 쓰기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 하시겠습니까?

삭제

"님의 댓글"

cmd_comment_do 삭제하시겠습니까?